미놀타 AF-C vs 로모 LC-Wide

심플하다. 화각이 넓은 쪽이 로모와이드. 좁은쪽이 미놀타 AF-C 가능한한 같은 환경에서 찍고자 했으나, 구름이 급 해를 가리거나 차가 등장하거나 하는 변수들을 완전히 통제하기는 어려웠다. 같은 위치에서, 같은 시기에 구입한, 같은 필름으로 촬영했다.

그리고 지금 이 컷들은 전부 사이즈만 줄인 무보정, 무트리밍컷! 근데 볼수록 놀라운건….생각보다 로모가 꽤나 잘 나온다는 사실!

미놀타 AF-C
로모 LC-Wide
미놀타 AF-C
로모 LC-Wide

로모 LC-Wide 의 주변부 왜곡은 좀 심하지만 막상 이 컷을 제외하고는 크게 체감하기 어렵다. 아니 체감하기 어려운 컷들 위주로 찍었다.

미놀타 AF-C
로모 LC-Wide

안타깝게도….노파인더샷으로 찍은 컷들이 꽤 되서 촛점이 잘 안맞는 경우들이 있다. 이럴때는 차라리 목측이 낫다.

미놀타 AF-C
로모 LC-Wide

그리고 로모 LC-Wide 와 미놀타 AF-C를 구분하기 위해 의도적으로 렌즈 덮개를 살짝 덜 열었다. 저 까만건 비네팅이라기보다는 렌즈덮개의 흔적이다.

미놀타 AF-C
로모 LC-Wide

가장 놀랐던건 바로 요 컷. 로모의 찐한 느낌이 미놀타에 뒤지지 않는다.

미놀타 AF-C
로모 LC-Wide

역시 나이트 샷은 어렵다. 다 조금씩 흔들려서 제대로된 나이트샷이 없다. ㅠㅠ

미놀타 AF-C
로모 LC-Wide

그러나 무언가 기구의 도움을 받으면된다. 예를들면….볼라드 같은 거…

미놀타 AF-C
로모 LC-Wide

두 카메라를 비교해서 써본 소감!

1. 실제 체감하는 화각은 두 카메라의 중간쯤 된다.

2. 어느 카메라든 주광에 야외컷은 다 잘나온다. 일단 빛이 좋아야한다.

3. 기동성면에서는 미놀타 AF-C가 훨씬 우수하다. 렌즈 커버만 열면된다. 반면에 로모는 렌즈커버를 열고 거리를 확인하고 셔터를 누르는데까지 생각보다 시간이 걸린다.

4. 가까이 다다가서 찍기에는 의외로 로모 LC-Wide 가 더 거부감이 없다. 최단거리가 40cm인건 꽤나 매력적이다.

5. 예상했던데로 미놀타의 색감은 꽤 나 진하다. 그러나 로모 LC-Wide 도 만만하진 않다.

6. tc-1처럼 어디에 촛점이 맞는지 확인 할 수 잇는 방법이 없으므로 오히려 목측이 더 촛점이 정확한 순간이 있을지도..

7. 굳이 이 막눈으로 색감을 논하기는 어려우나. 미놀타 쪽이 좀 푸른기가 있다면 로모 LC-Wide 노란느낌이 있었다. 그러나 이건 어디까지나 주관적 입장이고 또 카메라마다 상황이 다를수있다.

결론! 찍사만 잘 찍으면 둘다 훌륭한 카메라다!

written by kimokzine on 2011-06-24 #gear #review #minolta #vs # #lc-wide #lc

Kickstarter

Bringing an iconic aesthetic to square format instant photography, the Diana Instant Square fills frames with strong, saturated colors and rich, moody vignetting. Built to let your inspiration run wild, our latest innovation features a Multiple Exposure Mode, a Bulb Mode for long exposures, a hot shoe adapter and so much more! It’s even compatible with all of the lenses created for the Diana F+ so that you can shake up your perspective anytime, anywhere. No two shots will ever be the same. Back us on Kickstarter now!

More Interesting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