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릭픽공원에 숨은 아홉개의 보물찾기!

너른 들판에 덩그러니 서 있는 나무 한그루.
‘올림픽공원’ 하면 가장 많이, 그리고 먼저 떠오르는 이미지가 아닐까 싶은데요,
저도 어릴 적 ’반올림’을 볼 때마다 그 풍경이 너무 예쁘고 멋져서 언젠가 꼭 가보겠다고 다짐한 로망의 장소 중에 하나였어요!
그런데 올림픽공원에는 ‘외톨이 나무’를 포함한 9개의 보물-올림픽공원 9경-이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자, 지금부터 올림픽공원의 숨겨진 보물들을 공개하겠습니다~아~!

긴 그림자를 드리운 ‘외톨이 나무’

올림픽공원을 가기 위해 지하철 8호선 몽촌토성역에서 하차, 1번출구로 나오면, 김연아선수를 만날 수 있어요. 멋진 스파이럴 동작과 함께 “보물 꼭 찾으세요~”라는 김연아선수의 응원의 미소를 받으며 계단을 오르다 보면 첫번째 보물이 눈 앞에 펼쳐집니다.

네, 맞아요. 올림픽 9경 중 1경인 ‘세계평화의 문’입니다.
88올림픽을 기념하기 위해 세워진 문이 왠지 손바닥을 하늘 위로 한 채 두 팔 벌려 환영하는 듯한 모습으로 보이네요. 생각보다 큰 규모에 한번, 문 중앙에서 여전히 타오르고 있는 성화에 한번. 첫번째 보물부터 놀라움 가득이였어요.

‘아..그런데 넓은 공원에서 9개나 되는 보물을 어디서 어떻게 찾지?’
걱정하지 마세요~ 세계평화의 문 오른편에는 안내센터가 위치해 있으니, 공원 산책과 보물찾기을 더 효율적으로 하려면 그 곳에서 ‘9경 스탬프투어’지도를 받아서 보물이 있는 9곳 모든 곳에서 도장을 받으면 기념품도 준다고 하니, 저도 다음엔 꼭 도전해봐야겠어요!

세계평화의 문 뒤편에는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처럼 올릭픽공원 스케이트장이 있어요. 추운 날씨에도 야외 스케이팅을 즐기는 사람들로 가득하네요!

새파란 겨울 하늘 위로 펄럭이는 세계 각국의 국기들이 서 있는 국기광장을 오른편에 두고 내려가면 9경중 하나를 만나볼 수 있지만, 4월~10월 매 정시 10분에만 볼 수 있다고 하니 체크체크!
(어떤 보물일까요..?)

산책로를 따라 걷고 오르다 보면 탁 트인 언덕에 하얀 벤치 하나가 놓여 있어요.
그 벤치에 앉아 내려다 보이는 공원을 스케치북 삼아 겨울오후 햇살이 그려놓은 긴 그림자가 ’나홀로나무’와 함께 한 폭의 풍경화가 되는, 올림픽공원 9경 중 두가지를 동시에 볼 수 있는 곳이예요.
여러분이 걷고 있는 ‘몽촌토성 산책로’ 가 바로 5경이구요,

‘나홀로 나무’ 혹은, ’왕따나무’로도 알려진 ‘외톨이 나무’가 6경입니다.
신기하기만 한 이 나무가 처음부터 혼자는 아니였다고 해요. 88올림픽 개최를 위해 몽촌토성 내 집들을 허무는 과정에서 모양이 예쁜 이 나무를 제외한 다른 나무들은 모두 베어졌다고 합니다. 쓰러져가는 친구를 지켜봐야만 했던 ‘외톨이 나무’를 위해…

트리플렌즈를 이용해 친구를 만들어주었어요:)

자, 제가 찾은 보물은 여기까집니다.
사실 저도 출사를 다녀온 뒤에야 ‘올림픽공원 9경’에 대해 알게 되었는데, 제 로모가 우연찮게 세 가지 보물을 담았더라구요. 싱그러운 초록의 새싹들이 자라기 시작하면 김밥 돌돌 말아 봄소풍을 가야겠어요. 로모그래퍼분들과 함께 ‘9경 스탬프투어’ 레이스를 해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구요. 1박2일에서처럼요:)

“아니, 그럼 나머지 6가지는 무엇인가요? 혼자만 알깁니까!!”

올릭픽공원 홈페이지 에 방문하셔서 공원과 9경에 대한 자세한 내용 확인해보실 수있습니다~
그치만 9가지를 모두 알고 가서 찍는 것 보다는 저처럼 모르는 상태에서 이것저것 찍고나서 나중에 확인해보는 것도 색다른 재미가 될 것 같단 생각이 드네요. 필름을 맡겼을 때의 셀레는 기다림이 더 커지겠죠?

written by mingkie on 2012-02-27 #places #location # #urban-adventures # # #select-type-of-location #escape-from-the-city # # #

Bringing an iconic aesthetic to square format instant photography, the Diana Instant Square fills frames with strong, saturated colors and rich, moody vignetting. Built to let your inspiration run wild, our latest innovation features a Multiple Exposure Mode, a Bulb Mode for long exposures, a hot shoe adapter and so much more! It’s even compatible with all of the lenses created for the Diana F+ so that you can shake up your perspective anytime, anywhere. No two shots will ever be the same. Back us on Kickstarter now!

More Interesting Articles